George Michael - Careless Whisper

한참 젊었을 적 방황할 때 듣던 노래... 섹스폰 소리가 추억으로 남던 노래였네요. 간만에 들으니 아련한 추억이 새록새록 떠오릅니다.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*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.


웹로그 검색